Postach.io는 아직도..


출처 : Postach.io

에버노트를 이용하여 블로깅을 할 수 있는 Postach는 참 편리한 서비스입니다.

두 개이상의 블로그를 만들거나, 개인 도메인을 연결하려면 일정 금액을 매달 지불을 해야하는 불편함이 있지만, 블로그는 한개면 되는거고, 도메인은 연결하지 않으면 되니 별 문제는 없는 옵션입니다.

하지만 이 서비스가 생긴 뒤 한가지 문제 때문에 계정을 죽였다 살렸다 했었는데요.

바로 한글 미지원입니다. 😔

기본적으로 Postach는 한글로 블로깅을 하는데 큰 문제는 없습니다. 그러나 문제는 바로 한글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것이고, 두번째는 글의 주소를 자동으로 만들어주는데, 한글을 영어로 어설프게 만든다는 것입니다.


한글 미지원에 화가 나!!! 😤, 출처 : MBC 무한도전 '완전 남자다잉' 편 캡쳐

태그의 경우도 마찬가지 입니다. 한글로 입력을 하면 그냥 영어로 만들어 버린다는 점입니다. 예를 들어 ‘사랑’이라는 태그를 한글로 쓴다면 ‘sarang’ 뭐, 이런식으로 한글을 영어로 그냥 써버리는 태그를 만든다는 점입니다.

뭐 태그를 지정하지 않으면 되지 않느냐? 라고 생각을 하지만, 카테고리가 없는 방식의 블로그에서 글들을 정리할 수 있는 방식은 태그 밖에 없는데, 그게 안 된다면… 😞

언젠가 지원을 해주겠지 했는데, 아마도 Postach 얘네들은 한글은 지원해 줄 생각이 없나봐요.